/ 가난한 마음의 행복

가난한 마음의 행복

반응형

가난한 마음의 행복

 
마음이든, 물건이든
남에게 주어 나를 비우면
그 비운 만큼 반드시
채워집니다. 
 
남에게 좋은 것을 주면
준 만큼 더 좋은 것이 나에게
체워집니다. 
 
좋은 말은 하면 할수록
더 좋은 말이 떠오릅니다. 
 
좋은 글은 쓰면 쓸수록
그만큼 더 좋은 글이 나옵니다. 
 
그러나 눈앞의 아쉬움
때문에 그냥 쌓아 두었다가는
상하거나 쓸 시기를 놓쳐
무용지물이 되고 맙니다. 
 
좋은 말이 있어도 쓰지
않으면 그 말은 망각속으로
사라지고 더 이상 좋은 말은
떠오르지 않습니다. 
 
나중에 할 말이 없어 질까
두려워 말을 아끼고 참으면
점점 벙어리가 됩니다. 
 
우리의 마음은 샘물과 같아서
퍼내면 퍼낸 만큼 고이게
마련입니다. 
 
나쁜 것을 퍼서 남에게 주면
더 나쁜 것이 쌓이고,
좋은 것을 퍼서 남에게 주면
더 좋은 것이 쌓입니다. 
 
참 신기합니다.
그냥 쌓이는 게 아니라
샘솟듯 솟아 나서 우리
마음을 가득 채우니 말입니다. 
 
가난이 두렵다고 과도한
재물을 탐하지 말 것이며,
부자의 있음을 비방하여
자신의 무능을 비호하지
말아야 합니다. 
 
차고 넘치면,
비우면 가득하다는 진실을
생각하며 살아간다면 
 
당신은 행복한
사람입니다. 
 
-최복현 &가난한 마음의 행복&중- 

반응형

'□ 전하고싶은 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리움 하나  (2) 2022.11.09
11월의 기도  (2) 2022.11.08
삶이란  (0) 2022.11.06
투명한 사람이 참 좋다  (0) 2022.11.05
커피  (0) 2022.11.04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